백군기 용인시장,“용인동백세브란스병원 차질 없이 개원할 수 있도록 지원”
상태바
백군기 용인시장,“용인동백세브란스병원 차질 없이 개원할 수 있도록 지원”
  • 이성선 기자
  • 승인 2019.08.24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최동훈 병원장 초청 개원 준비상황 및 애로사항 청취

백군기 용인시장이 최동훈 동백세브란스 병원장과 개원준비 사항 청취에 대해 얘기를 나눴다/서프라이즈뉴스 이성선 기자
백군기 용인시장이 최동훈 동백세브란스 병원장과 개원준비 사항 청취에 대해 얘기를 나눴다/서프라이즈뉴스 이성선 기자
백군기 용인시장은 23일 최동훈 동백세브란스병원장을 시장실로 초청해 11월 말 준공 예정인 용인동백세브란스병원 개원과 관련한 준비상황 등을 청취했다.

용인동백세브란스병원은 기흥구 중동 724번지 일대에 들어서는 용인시내 첫 대형 종합병원으로 내년 2월 개원할 예정이며, 현재 건축 공정률은 80%다.

최동훈 병원장은 이 자리에서 “병원 개원을 위한 시설확충 및 인력채용 등의 준비를 차질 없이 진행하고 있다”며 병원 준공과 개원 관련 행정절차 등이 원활히 이루어지도록 시의 협조를 요청했다.

최 병원장은 또 “병원을 안정적으로 운영하려면 직원 기숙사와 의료진 연구실, 제2병동 등을 확충해야 한다”며 이와 관련한 시의 지원을 요청했다.

백 시장은 “시민들에게 더 나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병원 개원과 관련한 행정절차가 신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며 “추가시설 확충도 시에서 지원할 수 있는 것은 최대한 돕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백세브란스병원은 450병상으로 개원한 뒤 환자 추이를 감안해 인력을 추가로 확보해 향후 740병상 규모로 늘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