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구, 제9회 청백공무원 선발
상태바
용산구, 제9회 청백공무원 선발
  • 김경남 기자
  • 승인 2019.10.07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민으로부터 신뢰받는 구정·공직문화 조성 위해

서울 용산구가 구민으로부터 신뢰받는 구정과 공직문화 조성을 위해 오는 19일까지 제9회 청백공무원상 수상 후보자 추천을 받는다.

추천권자는 용산구민과 구청 각 부서장으로 후보자 추천서를 작성, 우편 또는 팩스, 담당자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추천서 양식은 용산구청 홈페이지 ‘새소식’ 란에서 내려 받는다.

추천대상은 건전한 공직 사회 조성에 기여한 공무원, 민원 업무를 공정·투명·친절하게 처리, 시민의 권리 보장에 노력한 공무원, 근검·절약하는 생활이 검증된 공무원, 구정 청렴도 향상에 지대한 공적이 있으며, 공직자 신분에 부적합한 행위를 하지 않는 공무원 등이다.

추천일 현재 징계 요구 중에 있거나, 징계 처분을 받은 자로서 징계 기록이 말소되지 아니한 공무원은 추천 대상에서 배제한다.

구는 후보자 접수를 끝낸 뒤 서류심사와 공개 검증, 공적 사실 확인, 청백공무원상 심사위원회 구성·운영 등 절차를 이어간다. 심사위원회는 전문가 12명 이내로 구성되며 수상자와 등급을 결정한다.

선발 인원은 대상과 본상 각1명씩이다. 수상자에게는 최고 200만원 상금과 희망부서 우선배치, 해외연수 등 특전을 제공한다. 연말 종무식 때 시상할 예정이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청렴한 자세로 구민에게 헌신 봉사하는 공무원을 발굴, 공직자로서의 자긍심을 높이고 적극적인 구정을 이끌겠다”며 “구민 여러분이 만났던 최고의 공무원을 한분씩 추천해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구는 지난 2011년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청백공무원상을 제정, 공·사생활에서 모범을 보인 청백공무원 15명을 8회에 걸쳐 선발했다. 지난해는 김석영 전문의원, 송재섭 과장이 각각 대상과 본상의 영광을 거머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