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AR로 즐기는 서리PULAY 첫 운영
상태바
서초구, AR로 즐기는 서리PULAY 첫 운영
  • 김경남 기자
  • 승인 2019.10.08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부터 약 3개월간 ‘역사’ 콘텐츠로 야외 방탈출 형태 추리게임 진행

서울 서초구가?지자체 최초, AR로 즐기는 스마트 체험관광 프로그램인 ‘서리PULAY:독립의시간’의?첫 운영을 시작한다.

현실세계와 가상세계를 융합한 ‘서리PULAY’는 야외 방탈출 형태의 추리게임으로 오는 9일부터 12월 15일까지 약 3개월간 진행된다.

올해 콘텐츠는 ‘역사’로 현재 대한민국의 독립이 이루어지지 않았다는 가정하에 윤봉길 의사와 김구 선생님이 서로 맞바꾼 회중시계에 담긴 독립을 위한 비밀단서를 찾는다는 스토리를 담고 있다.

참가자는 각?장소를?방문할?때마다?주어지는 과제를?풀면서?지역내 대표관광지인 매헌윤봉길의사기념관·예술의전당·강남역을 둘러 볼 수 있다.

또 미션을?풀며?게임진행 과정에서?주변의 실제 시설물, 특수?설치물을 활용한?증강현실?기술과?GPS 기술을 경험하게 된다.

이외에도 구는 지역내 초·중·고학생들에게 역사의식도 고취시킬 수 있는 교육적 관광게임으로 9일에 ‘독립군 재연 퍼포먼스’ 등 오픈 이벤트도 펼칠 예정이다.

?프로그램에?참여하려면?구글?플레이?스토어나?애플?앱스토어에서?‘서리pulay:독립의시간’?앱을?다운받아야?하며?게임?진행을?위한?안내문은?강남역, 예술의전당, 매헌윤봉길의사기념관에서?무료로?받을 수 있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서리PULAY는 4차산업혁명시대에 맞춰 AR·GPS 등 신기술을 이용하여 즐길 수 있는 신개념 관광콘텐츠로 전 국민이 참여하는 체험 투어프로그램으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