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의 상식으로 미래사회를 디자인하다’
상태바
‘청년의 상식으로 미래사회를 디자인하다’
  • 김경남 기자
  • 승인 2020.03.24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청년 스스로 미래사회 디자인…14개 내외 단체 선정
▲ 2020년 세대균형 프로젝트 참여자 모집 웹자보
[서프라이즈뉴스] 서울시는 청년 스스로 청년세대의 사회적 요구에 대응하는 2020년 세대균형 프로젝트 ‘청년의 상식으로 미래사회를 디자인하다’의 참여자를 모집한다.

세대균형 프로젝트는 청년세대의 과소대표성을 완화하고 미래지향적 의제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 및 문제해결에 대한 새로운 모델 발굴을 목표로 하는 사업이다.

프로젝트 공모과제는 10대 미래대응과제와 자율주제로 나뉘며 ‘10대 미래대응과제’는 19~39세 서울청년시민 3,268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2019년 서울청년 정책수요도출 설문조사’ 결과를 토대로 선정했다.

10대 미래대응과제의 세부내용은 붙임자료 참조 이번 세대균형 프로젝트 참여자 공모는 대표자가 청년인 서울시 소재 법인, 단체 또는 개인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모집기간은 3월 25일부터 4월 13일까지 진행되며 서울시 보조금 통합 관리시스템에서 신청할 수 있다.

지원 분야는 2개 유형으로 구분되며 ‘유형1’은 최대 3천만원, ‘유형2’는 최대 1억원 이내의 지원금을 차등 지원할 예정이다.

특히 청소년단체가 컨소시엄으로 참여할 시 가산점을 부여해 미래세대의 참여를 활성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서울시는 선정된 법인, 단체 또는 개인에 대해 사업계획 컨설팅, 단체 간 네트워킹 및 온·오프라인 홍보 등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서울시 김영경 청년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청년세대의 요구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가 형성되고 우리사회의 미래대응력이 향상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