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울대구·경북향우회, 코로나19 극복 성금 1천만원 기탁
상태바
재울대구·경북향우회, 코로나19 극복 성금 1천만원 기탁
  • 김주연 기자
  • 승인 2020.03.27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힘내라 대구경북 고향사랑으로 코로나19 극복에 동참
▲ 재울대구·경북향우회, 코로나19 극복 성금 1천만원 기탁
[서프라이즈뉴스] 재울대구·경북향우회는 지난 26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향 주민들을 돕기 위해 성금 1천만원을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했다.

이날 전달한 성금은 박도문 재울대구·경북향우회 명예회장이 쾌척한 것으로 울산에 거주하고 있는 대구·경북 출향인 전 회원의 마음을 담기 위해 재울대구·경북향우회 명의로 기탁했다.

재울대구·경북향우회는 2003년 창립되어 37만명의 회원들이 울산, 대구, 경북 지역의 발전을 위해 힘쓰고 있다.

재울대구·경북향우회 허동섭 회장은 “고향에 계신 이웃들이 어려움을 겪게 되어 더욱 안타까운 마음이 든다”며 “재울대구·경북향우회가 코로나19 극복에 동참할 수 있도록 성금을 지원해주신 박도문 명예회장님께 감사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재울대구·경북향우회 박도문 명예회장은 “어려운 상황에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노력하고 계신 분들을 생각하는 마음으로 성금을 지원하게 됐다”며 “도움이 필요하신 분들에게 잘 전달되어 고향인 경북지역이 위기를 무사히 극복해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박도문 명예회장은 지난 2015년 아너소사이어티에 가입해 꾸준히 기부활동을 하고 있으며 특히 박도문 회장이 운영하는 대원그룹 계열 수양해운은 지난 4일 경북 울진군에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특별성금 1억원을 기탁한 바 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멀리서도 고향의 어려움에 늘 관심을 가지고 누구보다 적극적으로 지원해주시는 출향 도민분들께 감사드린다”며 “보내주신 성금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사용할 예정이며 경북이 가진 불굴의 정신력으로 코로나19 박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