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의경 처장, 코로나19 백신 개발 현장 찾아 격려
상태바
이의경 처장, 코로나19 백신 개발 현장 찾아 격려
  • 정명달 기자
  • 승인 2020.05.07 2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백신 개발 전방위 지원을 위한 현장의 목소리 들어
▲ 식품의약품안전처/서프라이즈뉴스 정명달 기자

[서프라이즈뉴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의경 처장이 7일 ‘에스케이바이오사이언스’를 방문해, 백신 연구개발 현장을 눈으로 확인하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백신 개발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기 위해 간담회를 갖는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이번 간담회를 통해 코로나19 백신 개발에 필요한 제도적·기술적 지원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현재 식약처는 코로나19 치료제·백신의 신속한 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연구개발 단계에서 임상시험·허가심사·제품출시에 이르기까지 모든 단계에 걸쳐 밀착형 지원대책을 추진하고 있다.

우선,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되는 후보물질 탐색 단계부터 유력한 물질 선정을 위한 과학적 자문을 제공하고 - 코로나19 예방·치료 효과가 기대되는 경우 최소한의 자료만으로도 신속히 임상시험에 진입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연구개발에서 허가심사 모든 단계에 걸쳐 원스톱으로 상담할 수 있는 ‘코로나19 전담 상담창구’를 개설·운영하고 - 제품화가 유력한 제품에 대해서는 식약처 내에 전담관리자를 지정해 단계별 맞춤 지원할 예정이다.

이의경 처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개발업체와의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업체의 시행착오를 최소화해 제품 개발 기간을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우리 국민뿐만 아니라 세계 보건을 위해 코로나19 백신과 치료제가 신속히 개발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모아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