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시장, 청소년과 찐~ 만남 「라떼 토크콘서트」“좋을 때다” 개최
상태바
조광한 시장, 청소년과 찐~ 만남 「라떼 토크콘서트」“좋을 때다” 개최
  • 김준철 기자
  • 승인 2020.05.23 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 5월 청소년의 달 맞아 정약용도서관에서 청소년들과 만남
라떼 토크콘서트 '좋을 때다' 조광한 남양주시장과 시 홍보대사 가수 윤태규씨/서프라이즈뉴스 김준철 기자
라떼 토크콘서트 '좋을 때다' 조광한 남양주시장과 시 홍보대사 가수 윤태규씨/서프라이즈뉴스 김준철 기자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22일 청소년의 달을 맞이해 정약용도서관 앞 광장 잔디밭에서 청소년들의 고민과 진로, 남양주시의 청소년 정책, 시장의 청소년기 등을 주제로 한 「라떼 토크콘서트」 “좋을 때다”를 개최했다.

이날 열린 콘서트에는 조광한 남양주시장과 늘푸른청소년위원회, 청소년운영위원회(해밀), 청소년기획단(블루브레인) 등 청소년대표 20여명이 참석했다.

콘서트는 남양주시 홍보대사 가수 윤태규의 사전 공연으로 시작됐으며, 조광한 시장은 제1회 남양주시 청소년의 날을 축하하기 위해 즉석에서 가수 윤태규와 함께‘시장과 반찬’듀오를 결성해 통기타 연주와 함께 ‘사랑해’, ‘연가’를 부르며 청소년들과 호흡했다.

이어 조 시장은 청소년들에게 이석영 일가의 생과 업적·역사적 의미에 대한 쉬운 풀이를 통해 올바른 역사적 인식과 미래적 가치 함양의 중요성에 대해 설명하고, 이석영광장과 정약용도서관 조성 의미에 대해 얘기하며 함께 생각해 보는 시간도 가졌다.

또한,‘청소년과의 대화’시간을 마련해 그간 청소년들이 궁금했던 남양주시의 청소년 정책과 시장님에게 개인적으로 궁금했던 사항을 질문하며 궁금증을 해소하고, 콘서트에 참여한 청소년들의 고민을 나누며 함께 소통한 후 이날 개관한 정약용도서관을 둘러보는 시간을 끝으로 콘서트를 마무리했다.

조광한 시장은“겉보기와 달리 제가 청소년기에는 공부를 못해서 자존감이 매우 낮은 상태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단 한 순간도 내 자신을 내려놓지 않을 수 있었던 배경은 제 어머니가 자식에게 쏟은 깊은 애정과 온기 때문이 아니었나 생각한다”고 하며, “모든 시민을 대함에 있어서도 이러한 진심 어린 어머니의 사랑과 같이 대하고, 그런 진심어린 마음을 담아 시정을 운영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조광한 시장은 참여한 청소년들 한명 한명에게 꿈에 대해 물어보고 그 꿈들을 이룰 수 있도록 격려하였으며, 아직 꿈이 없다는 청소년들에게는 본인의 경험을 들려주며 꿈을 가질 수 있도록 용기를 북돋아 줬다.

끝으로 조 시장은 “남양주시의 모든 청소년들이 정약용도서관과 이석영뉴미디어도서관을 활용해 더 큰 꿈을 꾸고 정약용 선생처럼 위대한 인물로 성장해 주기를 바란다”고 하며 청소년들의 꿈을 응원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청소년은 “시장님이 너무 재미있게 말씀해주셔서 시간가는 줄도 몰랐다. 나중에 개그맨을 하셔도 될 것 같다”며, “또한 청소년들을 위해 청소년외출입금지 공간을 만들어주신다고 해서 너무 기쁘고 기대된다.”며 토크콘서트에 참여한 소감을 전했다.

한편, 시는 부족한 청소년수련시설 확충을 위해 유기농테마파크를 청소년수련시설로 전환하고 있으며, 진접권역에도 청소년문화의집 건립을 추진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