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묻지도 따지지도 않는다’.... 16일부터 경기도민이면 누구나 신청가능
상태바
‘묻지도 따지지도 않는다’.... 16일부터 경기도민이면 누구나 신청가능
  • 김준철 기자
  • 승인 2020.05.15 0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7월31일 가구 수와 출생년도 관계없이 미신청 가구 모두 신청 가능
카드 사용 문자 수신일로부터 3개월 간 사용 가능…단, 사용 마감일은 8월 31일
경기도청/서프라이즈뉴스 김준철 기자
경기도청/서프라이즈뉴스 김준철 기자

경기도가 지난 2018년 처음으로 전 국민 기본소득지급이라는 정책을 들고 나왔고 정부와 국회의 공론화 과정을 거쳐 이제는 거스를 수 없는 시대적 과업이 됐다.

코로나19 정국에서 전국 최초로 재난기본소득을 경기도민 모두에게 조건 없이 지급하자 정부 및 전국 지자체가 앞 다퉈 재난기본소득을 지급하고 있다.

경기도는 오는 16일부터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현장 신청 시 가구 수와 출생년도 관계없이 신청 가능하다고 밝혔다.

도는 지난 20일부터 31개 시군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와 농협 및 지역농축협 지점에서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선불카드 신청 접수를 받고 있다.

기존에는 혼잡을 방지하기 위해 가구 수와 방문신청자의 출생년도에 따라 신청 시기를 구분했지만, 16일부터 신청이 최종 마감되는 7월 31일까지는 이런 구분 없이 미신청자는 누구나 선불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주말인 16일과 17일은 행정복지센터에서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신청받으며 농협지점에서는 신청 불가하다. 18일 이후는 행정복지센터와 농협 모두 평일 정규 근무시간에만 신청할 수 있다. 행정복지센터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농협지점은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다.

신청 시 신분증을 갖고 가야하며, 별도의 위임장 없이 가족구성원 중 한 명이 나머지 구성원의 위임을 받아 대리 수령 가능하다. 카드 신청일로부터 5일 이내 사용승인 문자를 받으면 카드를 사용할 수 있다. 문자 수신일부터 3개월 이내 사용해야 하며 사용 마감일은 8월 31일이다. 3개월이 지나면 선불카드는 사용 중지되고 미사용 금액은 자동 회수된다.

한편, 14일 0시 기준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신청인원은 1,206만4,978명으로 신청률 90.9%를 기록했다. 시군 재난기본소득을 포함하면 지급금액은 1조8,886억 원에 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